• 토글
  • stack house

pop culture
bannerimg

정배우 로건 교관과 아내에게 진심어린 사과

By SJ  /  Oct 15, 2020
정배우

가로세로 연구소처럼 이슈논란 컨텐츠를 다루는 유투브 정배우가 가짜사나이 교관 로건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몸캠 피싱 사진을 공개해 논란이 일자 결국 고개를 숙였다. 금일 오전 유투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김계란 님의 인스타그램을 저도 보고왔다. 사실여부를 떠나 제가 잘못한 부분을 인정하는 게 먼저일 것 같다. 반성을 많이 했다고 생각했는데 나는 아직 한심하다"고 말했다. 몸캠 피싱은 음란채팅을 하자며 악성 코드가 숨겨진 모바일 앱을 설치하게 하고, 음란한 사진이나 동영상을 찍게 해 이를 유포하겠다고 협박해 돈을 뜯어내는 범죄다.




또한 정배우는 모자이크 처리만 하면 공개해도 된다고 변호사에게 자문을 받았다며 "법적인 문제를 떠나 도의적으로 너무한 것 아니냐고 하는데 곰곰이 생각해보니 잘못한 게 맞는 것 같다"고 했다. 그러나 누리꾼 사이 몸캠 피싱 피해자의 사진을 유포했다는 비난이 쏟아지며, 이 가운데 김계란이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누가 한명 죽기를 원하는가"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이에 금일 "죄송합니다.... 전 쓰레기새끼입니다..."라고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로건님과 아내분에게 죄송하다. 세상에 도움이 되고 착하게 살려고 노력이라도 하고 싶었는데 그러지 못했다. 남을 까기만 하는 사람이 됐다"고 토로했다.



CONVERSATION

작성
SHOW MORE COMMENTS

LATEST STORIES

stackhouse

stackhouse 페이스북 stackhouse 인스타그램
logoicon
facebookicon
instaicon
youtube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