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토글
  • stack house

pop culture
bannerimg

크리스티아누 호날도 성폭행 주장 여성에 합의금 지불 인정

By SJ  /  Aug 20, 2019
GOAL

이제 호날두가 아닌 날강두라고 불리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Cristiano Ronaldo)가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캐서린 마요르가 (Kathryn Mayorga)에게 합의금을 지불한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이어 미국 연예정보 소식통 TMZ는 호날두가 마요르가에서 37만5천달러 (약 4억 5천억원)을 합의금을 지불했다고 인정한 법률 문서를 입수했다. 이 사건은 2009년 6월 미국 라스베가스 한 호텔 스위트룸에서 마요르가를 성폭행한 사건을 시점으로 그녀는 범행을 당한 직후 경찰을 찾아 피해사실을 알렸지만 증거 불충분과 고소인의 비협조 등을 이유로 호날두는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작년 8월 미투 운동에 용기를 얻은 마요르가는 호날두로부터 성폭행을 당한 사실을 폭로했지만 현지 경찰은 증거 부족 등을 이유로 호날두를 불기소 처분했다. 




게다가 호날두는 합의된 성관계였다며 마요르가가 주장한 성폭행 혐의를 완강하게 부인하고 있다. 이에 마요르가는 호날두를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하자 호날두측은 판사에게 이 사건을 기각해 달라고 요청하는 새로운 법정 문서를 제출하며 이 내용은 침묵에 대한 합의서가 있으며 공소시효도 오래됐다고 주장하는 내용이다. TMZ는 “하지만 흥미로운 것이 있다. 같은 문서에 호날두는 마침내 자신이 2010년 마요르가와 합의하기 위해 지불한 금액을 인정했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실제 호날두 측은 법원에 제출한 서류에서 “호날두가 고소인(마요르가)에게 37만5000만 달러를 지불했으며 양측이 비밀유지 의무와 비파괴 의무를 지키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호날두측은 이 합의금이 유죄를 인정하는 것이 아니라 단지 법적인 분쟁을 언론에 공개하지 않는 비용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CONVERSATION

작성
SHOW MORE COMMENTS

LATEST STORIES

stackhouse

stackhouse 페이스북 stackhouse 인스타그램
logoicon
facebookicon
instaicon
youtube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