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토글
  • stack house

pop culture
bannerimg

옌리멍 박사 코로나 바이러스가 우한연구소 발원 증거를 공개

By SJ  /  Sep 14, 2020
MBN

홍콩 면역학 박사가 코로나 바이러스가 우한의 수산물 시장이 아닌 중국 후베이성 우한연구소에서 시작됐다는 과학적 근거를 공개하기로 했다. 홍콩대 공중보건대에서 바이러스학과 면역학을 정공한 옌리멍 박사는 영국 ITV 토크쇼 "루즈우먼"에 출연해 바이러스가 우한 바이러스연구소에서 만들어졌다는 과학적 증거를 내놓겠다고 말했다. 코로나 바이러스가 팬데믹을 일으키며 9개월 넘게 피해가 지속하는 가운데 그녀의 증거가 공개될 경우 많은 파장이 일어날 거라고 예상된다. 또한 옌리명은 우한연구소 발원설을 뒷받침하는 증거를 담은 보고서는 생물학적 지식이 없으지라도 읽어보면 왜 코로나 바이러스가 중국의 연구소에서 나왔다는 것인지 확인하고 검증할 수 있다고 말했다. 



옌리멍은 코로나 바이러스 초기연구를 수행했으며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심각성을 최소 3주전 이미 알고 있었다고 폭로한 바 있으며, 대학연구소 책임자에게 보고했으나 묵살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후 신변에 위협을 느낀 그녀는 지난 4월 홍콩을 떠나 미국으로 도피한 상태이다. 옌리멍은 "바이러스 기원을 알지 못하면 우리는 그것을 극복할 수 없고, 이는 모든 사람의 생명을 위협할 것이다. 위험을 무릎쓰고 폭로를 하는 이유는 진실을 말하지 않으면 후회할 것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CONVERSATION

작성
SHOW MORE COMMENTS

LATEST STORIES

stackhouse

stackhouse 페이스북 stackhouse 인스타그램
logoicon
facebookicon
instaicon
youtube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