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토글
  • stack house

music
bannerimg

해킹을 당한 라디오헤드의 대처

By SJ  /  Jun 12, 2019
Slashgear

영국의 락밴드 라디오헤드 (Radiohead)가 미공개 음원이 탈취돼 해커가 15만달러 (약 1억 7천만원)를 지불하지 않으면 공개하겠다고 협박했지만 라디오헤드의 반격은 거셌다. 지난주 라디오헤드의 리드 싱어 톰 요크 (Thom Yorke)의 컴퓨터가 해킹 당하며 해커는 1997년 발매된 3집 앨범 "OK Computer"를 제작하는 과정에서 만든 미공개 음원 1.8GB 분량을 탈취했다. 이 아카이브에는 세션 데모, 미공개 라이브, 곡 완성 과정을 알 수 있는 음원 등 18시간의 분량이 담겨 있었다. 라디오헤드는 협박에 굴하지 않고 밴드캠프에 있는 18시간 음원 다운로드 수익 모두를 익스팅션 리벨리언 (Extinction Rebellion)을 돕는데 기증하겠다고 밝혔다. 스트리밍은 무료이다. 팬들에게는 의도치 않았지만 라디오헤드의 음악 작업 과정을 조금 더 깊이 들여다볼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CONVERSATION

작성
SHOW MORE COMMENTS

LATEST STORIES

stackhouse

stackhouse 페이스북 stackhouse 인스타그램
logoicon
facebookicon
instaicon
youtubeicon